암살 줄거리 결말 해석 독립군의 활약 그려낸 1000만 관객영화 리뷰

암살 줄거리 결말 해석 독립군의 활약을 재미있게 그려낸 1000만 관객영화 리뷰

1911년 일본 데라우치 총독과 강인국의 밀담이 이루어지고 염석진이 선두로 독립군들이 들어온다

아수라장이 되어 버린 밀담 장소에 데라우치 총독은 총에 맞게 되고 강인국은 총독을 업고 목숨을 건져 자신의 집으로 데려간다

탄탄한 스토리 구성과 텐션 유지로 1000만 관객 소화…

염석진은 밀담 장소에서 총에 맞아 강인국의 집에 몰래 숨어 있고 강인국 아내는 염석진을 숨겨준다

강인국 아내는 염석진이 도망 가게 하려고 어린 쌍둥이 2명을 데리고 친정 집에 간다면서 길을 나선다

강인국이 보낸 사람들 때문에 총에 맞고 염석진은 일본군에 생포된다

어린 딸 한명은 유모가 안고 도망가고 다른 한명은 강인국의 품에서 자란다

1933년이 되어 백범 김구와 약산 김원봉은 일본측에 노출이 되어서 3명을 암살 작전에 투입한다

1911년 독립 운동 당시에 일본에 생포 되었으나 10년만에 탈출해 1933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경무국 대장 염석진에게 찾아 오라고 한다

속샆 안옥윤 황덕삼 3명인데 이들은 카와구치 마모루와 강인국을 제거하는 작전에 투입한다

안옥윤은 미라보 여간에서 남자를 만나는데 여관에 갑자기 일본군에 들어와 신분을 요구하자 안옥윤과 남자는
서로 부부행세를 하면서 겨우 위기를 피한다

속사포 안옥윤 황덕삼은 경성에 도착하고 아네모네 술집으로 간다

이곳 술집 마담은 독립군 연락소 책임자 였는데 카와구치 마모루와 강인국 암살 작전을 세우기 시작한다

염석진은 청부 살인업차 하와이 피스톨에게 속사포 안옥윤 황덕삼을 암살 하라고 말한다

염석진은 독립 운동가 였으나 일본군에 잡혀가 10년만에 탈출했다 하지만 그가 풀려난 연유는 밀정이 되기로 했기 때문 이었다

염석진은 김구 선생을 배신하고 3인을 죽이려고 한다. 하와이 피스톨에게 밀정을 했다면서 이들을 죽이라고 사진을 건네고 하와이 피스톨은 술집에서 만났던 여자를 떠올린다

안옥윤이 여관에서 연기했던 남자가 알고보니 하와이 피스톨 이었던 것이다

얄미운 역할 염석진 으로 출연

안옥윤은 시력이 안좋아 백화점에 들러 안경을 맞추고 때마침 가와구치 마모루 아들과 강인국 딸 미츠코는 쇼핑을 한다

미츠코는 자신과 똑같이 생긴 안옥균을 보고 뒷조사를 하는데 알고보니 자매 였던 것이다 유모가 데리고 도망갔던 쌍둥이 딸 이었던 것이다

하와이 피스톨은 속사포를 암살 하려고 한다 속사포는 하와이 피스톨 총에 맞아 바닷물에 빠진다

작전을 펼치는 곳에 하와이 피스톨과 영감이 가지만 안옥윤을 죽이지 않는다.

하와이 피스톨과 영감의 명품 연기 돋보여…

암살 줄거리 결말 해석 안옥윤
하와이 피스톨과 영감.

염석진의 밀정으로 실패하고 황덕삼은 목숨을 잃고 안옥윤은 부상을 당하는데 병원에 가서 치료를 받고 다행히 살아 남는다

미츠코는 안옥윤을 만나러 가서 둘은 재회하고 강인국은 안옥윤을 죽이려고 찾아 가지만 미츠코를 안옥윤으로 오해하고 미츠코를 죽이고 사라져 버린다

안옥윤은 미츠코 인것처럼 강인국의 집으로 가고 마모루 아들과 미츠코가 결혼 하는 날 강인국과 마모루를 죽이려고 계획한다

암살 줄거리 결말 해석2

하와이 피스톨은 결혼식장에서 안옥윤을 도와 주려고 했으나 염석진에게 걸려 끌려 가고 죽은줄로만 알았던 속사포가 살아 남아 있었던 것이다

혼란을 틈타 하와이 피스톨 까지 함께 싸우는데 마모루와 강인국 속사포는 현장에서 죽는다

암살 결말 끝까지 살아남은 염석진… 그는 결국 어떻게 될까?

암살 줄거리 결말 해석 안옥윤
극중에서 안옥윤 역으로 출연한 배우 전지현

하와이 피스톨과 안옥윤은 아네모네 술집으로 도망가고 염석진 일당에게 포위 당하고 마는데 안옥윤은 자신이 미츠코라고 속여 빠져 나오고 하와이 피스톨과 영감은 죽고 만다

마지막에 염석진은 재판에 서게 되는데 처벌 당하지 않는다. 하지만 안옥윤의 총에 맞아 죽고 만다